제가 아는 친구들 중에서 예헌이라는 친구가 있습니다. 예헌은 삼성으로 원서를 냈는데, 안타깝게도 그 회사에서 받아 드려지지 않았습니다.

그 얘기를 저한테 영어로 해주면서 예헌이 한 말이, “눈을 낮춰서 다른 회사로 원서를 내봐야 되겠다” 고 했습니다. 이 것을 영어로 해보려고 하니까, 이런 말이 나왔습니다.

x I have to lower my eyes.

말 그대로 눈알을 돌려서 아래를 보다라는 뜻입니다. 이 말로는 원어민과 통하지 않습니다.

I'm going to lower my standard.

x 기준을 낮춘다고요? 가장 적절한 표현이 아닙니다. 이런 상황에서 더 적절한 표현은, 이렇게 합니다.

I’m going to aim lower.

원래 있었던 목표물이 얻기가 너무 어려워서, 현실적으로 나의 능력으로도 얻을 수 있는 목표를 삼아야 할 때 이런 표현을 쓸 수 있습니다. 반대로, 도전적이고 의욕이 많은 사람은,

I’m going to aim higher.

라고 할 수 있습니다. 나의 능력으로 도저히 얻을 수 있는 것에 대해서는,

It’s out of my reach.

라고 할수 있습니다. 이 표현은, 내가 들어 갈 수 없는 회사, 학교, 뿐 만 아니라, 경재력이 없어서 살 수 없는 물건, 조건이 안 맞아서 만날 수 없는 사람에 대해서도 쓸 수 있습니다. 반대로 나의 활동 범위, 능력 범위 안에서 할 수 있는 것은 이렇게 표현 할 수 있습니다.

It’s within my reach.

내가 못해서, 또는 내가 처음에 목표로 둔 것이 너무 어려워서 I’m going to aim lower 라고 하는 것보다, “나한테 안 맞다”고 표현 하는 것은 어떨까요?

It’s not a good fit for me.
It’s not a good match for me.
We are not a good fit.
We are not a good match.

이렇게 표현을 하면, 나의 실력 부족으로 인해 좌절 하고 포기한 느낌보다, 상황이나 조건이 안 맞아서 안 되었었다고 해석 할 수 있기 때문에, 이 표현이 더 전문성을 지나고 있어보입니다.

일상 영어 회화는 어느 정도 할 수 있는데...

  • 긴 문장으로 있어 보이는 영어를 구사 하고 싶다
  • 머리 속에 번역하지 않고 술술 말하고 싶다
  • 영어로 업무를 멋지게 처리하는 직장인이 되고 싶다
  • 그런 고민이 있으면 Josh와 같이 공부 합시다! 지금 메일 구독하세요!

    스팸하지 않습니다. 언제라도 구독 취소 가능. Powered by ConvertKit

    About Josh

    이 글을 쓴 사람

    언어와 문화 학습을 좋아하는 일본계 미국인 Josh 입니다. 영어와 일본어를 하고 제3개국어인 한국어는 20대에 배웠습니다. 통번역사, 프로젝트매니저, 마케터로서의 경험을 바탕으로 여러분이 스마트하게 보일 수 있는 영어 스피킹 노하우를 공유하고 있습니다. 비즈니스 영어와 발음과 엑센트에 관한 강좌를 실시하고 있습니다.

    • 분야: 비즈니스 영어, 프레젠테이션, 발음 교정
    • 現: 유튜브채널 SplashEnglish 운영
    • 前: 서울교육대학교, 김미경 영어 스피치 트레이너.
    • 협동: EBSe, JEI 재능, 메가스터디, 제주항공, 캠블리, 코어소리영어, AranTV.
    • 다룰 줄 아는 악기: 탬버린.
    • 좋아하는 음식은 타코스. Read more »
    무료 구독하기 →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