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어회화] 곤란한 질문을 받았을 때 쓸 수 있는 영어 표현

안녕하세요, SplashEnglish.com 의 영어 강사 Josh 입니다.

영어로 대화를 하다보면 가끔 곤란한 질문을 받을 때가 있고 설명하기가 어렵거나 귀찮을 때가 있습니다.

예를 들어서,

*“너 작년 한남동에서 살고 있었잖아? 왜 지금은 서울 지하철역에서 살아?”
**“파리 에펠 탑에서 프로포즈한 여자 친구 있었잖아? 왜 헤어졌어?”

이런 질문을 받으면 별로 대답하고 싶지 않죠? 그럴 때 어떻게 대답하면 좋을까요? 동영상 강의를 보고 알아 보세요!

원래 말투가 직설적인 분은,

I don’t really want to talk about it.
I don’t feel comfortable talking about that right now.
지금 말하고 싶지 않아.

라고 할 수도 있습니다.

상대방을 비꼬는 말투로 하자면

Even if I told you, you wouldn't understand.
너한테 말해봤자 너는 이해 못할 거야.

그렇게 말할 수도 있지만 좀 더 부드러운 말투로도 할 수 있어요.

That’s a whole story for another day.
다른 날에 하는 이야기야. 즉 다음 기회에 할께요~ 라는 뜻입니다.

It’s a long story.
지금 말하긴 긴 이야기예요.

이렇게 대답하면 귀찮게 긴 설명을 안해도 상대방이 이해해 줄 거예요.

말이 길어지니까 “짧게 말씀드리자면”을 영어로 할 때,

To make a long story short 라는 표현으로 문장을 시작할 수 있습니다.

Why did you quit your job?
일 왜 그만뒀어?

Well, a lot of things happened. To make a long story short, I didn’t agree with the company’s direction.
많은 일이 있었다. 짧게 말하자면 ‘회사의 방향성에 동의하지 못했다’,
말하면 길지만 ‘회사의 방향성을 따르고 싶지 않았다’ 라는 뜻입니다.

같은 영어회화라 할지라도 이렇게 직설적인 말투도 있고 부드러운 말투도 있습니다.

상황에 맞는 말투와 표현을 쓰면 여러분도 멋진 English speaker 가 될 것입니다.

About Josh

뉴욕 출신 일본계 미국인. 현재: 비즈니스 영어 강사로서 활동. 전: 서울교육대학교, 파고다 어학원, 현대백화점, 인천도시공사, 동시통역사. 출연: EBSe, JEI 재능, 한국일보. 영어, 한국어, 일본어 가능. 좋아하는 음식은 타코스. Read more »

무료 구독하기 →